신천동 안면도칼국수 자주 가는곳 입니다.
본문 바로가기

맛집꿀팁

신천동 안면도칼국수 자주 가는곳 입니다.

안녕하세요 니∼킥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늘은 칼국수집을 소개해볼까합니다.

 

이곳은 경기도 시흥시 신천동에 위치하고 있습니다.

 

저희 시어머님께서 신천동에 거주하시고 워낙 칼국수를 좋아하셔서

 

아주 자주 가는 곳 중에 한 군데 입니다.

 

가끔 따끈한 국물이 생각날때 가는데 바람도 솔솔 불고 생각이 나서 오늘 찾아가 봤습니다.

 

여기는 김치와 깍두기맛에 빠지고, 시원한 칼국수 국물에 또 빠지고, 푸짐한 바지락에 완젼 빠진답니다.

 

하나 더 추가한다면 속이 꽉 찬 만두로 미소를 짓고 배를 튕기고 나오는 곳이랍니다.

 

 

 

 

경기도 시흥시 수인로3413번길 6

 

 

영업시간이 오전 10시 반부터 오후 9시까지 입니다.

 

저희는 점심먹으러 2시경에 방문했는데..

 

ㄷㄷㄷ

 

자리가 없네요 ㅠ

 

일단 한 테이블만 기다리면 되서 기다리기로 결정

 

바로 한 테이블 비여서 바로 앉았습니다.

 

 

가격은..

 

칼국수 8천원

 

왕만두 6천원

 

김치전 8천원 입니다.

 

저희는 늘 칼국수와 왕만두만 시켜 먹는답니다.

 

 

이렇게 칼국수, 왕만두, 김치전만 있기때문에 더욱 전문성도 있고 맛도 깔끔하고, 빨리나오는게 장점인것 같습니다.

 

 

앉자마자 아이들이 깍두기를 한 뚝배기 부우는군요 ^^

 

깍두기는 약간 익어서 울 딸이 칼국수 한 젓가락에 깍두기 하나에서 둘을 먹었답니다.ㅎㅎ

 

김치값이 더 나올 것 같네요 ㅋ

 

 

 

 

김치는 우리 아들이 덜 익은 김치, 그러니깐 막 담근 김치를 좋아하는데

 

아들취향저격 ^^

 

아들이 흡입하면서 먹습니다.

 

 

 

 

근데, 신랑은 뿌리부분은 너무 싱겁다며 별로라고 합니다.

 

시어머님도 김치맛이 예전같지 않다며 시큰둥 하십니다.

 

어쨌건 우리 아이들은 너무 잘 먹었습니다.

 

약간 심심 달달해서 일까요?

 

김치는 약간 칼칼했어요

 

아주 약간요

 

 

칼국수보다 만두가 먼저 나왔습니다.

 

두 판 시켯어요

 

한 판이 다섯개이구요

 

하나씩 나누어 주고나니 여섯개가 남았네요 ^^

 

 

 

속이 꽉 차서 만두맛이 좋습니다.

 

예전부터 잘 먹었던 왕만두

 

울 딸은 만두를 싫어하지만

 

유일하게 물만두랑 요 왕만두만 먹는답니다.

 

 

 

 

왕만두를 먹다보니 칼국수가 나왔습니다.

 

ㅎㅎ

 

좋아랑 ^^

 

 

 

막둥이가 엄지척하며 흡입하고 있습니다.

 

 

 

그런데,,

 

그런데,,

 

울 신랑이랑 저랑 시아버님, 시어머님 모두 좀 실망했습니다.

 

예전에는 진짜 맛있었거든요

 

그런데 오늘만 그럴까요??

 

아님 요즘 맛이 변했을까요??

 

국물이 시원했었는데

 

텁텁했어요

 

맹국물에 밀가루 냄새가 나기도 하고

 

저희가 아주 오래전부터 다닌 곳 이거든요 ㅠㅠ

 

한번씩 시원한 국물이 생각날때 가서 먹고 속달래고 왔는데,,

 

오늘은 배는 부르지만 뭔가 섭섭합니다.

 

 

나오면서 신랑이..

 

'앞으로는 집에서 내가 끓여줄께'합니다.

 

울 신랑이 요리를 음청 잘하건든요

 

 

 

싫은데..

 

여기 또 오고싶은데..

 

다음에 한번 더 가보고 또 맛이 별로라면 그땐정말 집에서 끓여 먹으렵니다.

 

 

 

신천동에 있는 안면도 칼국수 후기는 여기까지 입니다.